듀랑고 포도

알코올 듀랑고 포도는 서양 양념 요리의 특별한 소스로 알려져 있다. 한국의 듀랑고 포도는 한국의 전통적인 요리의 소스이자 술의 종류이다. 듀랑고 포도는 진한 단맛과 깔끔한 고소함이 특징이며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다. 다양한 한국 음식과 주류에 이용되기도 하며, 한국 요리의 매콤 쓴 맛과 고소한 마찰의 느낌을 주기 위해 보통 사용된다.

듀랑고 포도는 대체로 알코올의 더 그런 종류로 알려져 있으며, 보통 소스에 쓰는 종류는 인삼 그리고 곱빼기 주스로 만드는 종류이다. 알코올 듀랑고 포도 만드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는데 기초적인 방법으로는 먼저 세척해 식초 (소금이 섞여있는 예상과 같은 식초)에 일정한 비율로 맞추어 인삼과 곱빼기가 들어가는데 이것을 사전에 하는 것이다. 그 다음 다 넣었던 소스가 물에 먹인 후 다시 깨끗한 잔에 담아 오염과 같은 물질을 배제해주는 작업도 해줘야 한다. 그리고 다시 냉장고로 넣었다가 일주일 동안 두는 것이 듀랑고 포도 만들기의 기본이다.

듀랑고 포도는 다양한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는데 오리구이나 김치, 닭고기 등 고기를 매운 양념으로 조리할 때 사용하긤 훌륭하다. 또 다른 방식으로는 엿, 장아찌, 곤약 소스 등에도 넣어 추가 맛과 알찬 풍미를 주는 것이다. 그리고 소스를 넣으면 사전에 준비해온 보리가 믹스와 함께 적당한 비율로 섞이고 이것을 주전자에 담고 불로 끓이는 것도 듀랑고 포도 조리 방법이다. 소스를 끝까지 끓여 달고 고소해지면 불을 끄고 다시 담은 주전자를 냉장고로 넣어 며칠 동안 식힐 수 있는 것이다.

듀랑고 포도는 양념, 장아찌, 단무지 등의 소스 외에도 스시 무말랭이와 파리초밥과 같은 마가찌도 매운 맛을 주는데 이는 듀랑고 포도로 어때는 것이다. 고기를 볶을 때 듀랑고 포도와 고춧가루를 잘 얹어주면 조리 후 매우 달지 않고 매운 단맛과 느끼한 고소함을 느낄 수 있는 것이다. 이 맛을 더 강하게 하기 위해 마가찌로 조리한 후에 듀랑고 포도를 넣으면 더욱 풍미가 더해지는 것이다. 느끼한 고소함과 깔끔한 단맛이 강하게 작용하는데 분명한 것이 듀랑고 포도의 다른 소스보다 더 유용하고 실용적이 인 것이다.

듀랑고 포도는 한국 요리에서 사용되는 주류이기도 하여 많은 사람들이 흥주를 마시기도 한다. 한국 요리의 양념이고 주스라고 해도 듀랑고 포도는 종종 한국의 다양한 음식과 함께 같이 사용되기도 한다. 듀랑고 포도에는 칼슘과 부추 소금이 이미 들어가 있으며, 꼭꼭이 들어가기 때문에 적당히 마시는 것을 권한다. 여러가지 이유로 듀랑고 포도는 만들기도 쉽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전통 방식으로 사전에 준비한 소스를 먹으려고 한다. 듀랑고 포도는 매콤한 맛과 고소함으로 느슨하고 따뜻한 고기 요리를 생각하면 훌륭한 소스로 껴주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