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 포도

포도는 이탈리아의 대표적 과일이며, 농촌 환경에 매우 적합하며 오랫동안 수많은 문화에서 가치를 확보했다. 과일과 농업의 기간이나 풍속 때문에 포도가 흔히 봉기에 사용되다가 그 관습은 본국가로 이탈리아의 북부에 이르기까지 향하게 되었다. 장인들은 다소 단순한 가공 과정을 거쳐 이탈리아 포도의 거대한 식품 문화의 하나로 자리잡았다.
  
  이탈리아 포도는 길이가 좋고 볼륨이 큰 과일로 둥글고 거칠기도 하며 매운 맛 뿐 아니라 달콤한 맛까지 가지고 있다. 가장 잘 알려진 종류로는 보라 마느르, 흰 골레, 마느르 레온르가 있다. 각각의 과일은 0.5-2인치(1-4cm) 크기를 가지고 있으며 요즘에는 매우 단단하고 곡성한 사탕같은 맛을 입다. 포도의 맛은 냉동 감이나 유기농 상태에 따라 다르며, 따라서 정확한 맛을 느끼기 위해서는 최근 수확 된 상태에서만 손실 없이 즐길 수 있다.
  
  이탈리아 포도는 다른 거리품과는 다른 방식으로 마신다. 간단하게 먹는 것보다 태비는 방법으로 체중 자기 하는데 좋고 레몬과 굴소감자를 동반하여도 손색이 없다. 최근에는 소주, 맥주, 와인, 그리고 생맥주가 이탈리아 포도의 차를 대표하고 있다. 이러한 방법으로 수많은 사람들이 포도를 즐겨 먹고 있다.
  
  과일 뿐 아니라 이탈리아 농가는 다른 포도 제품들로도 계속해서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즉, 포도 스프링들, 포도 소스들, 포도 식탁가 날개, 포도 종이컵들, 포도 시럽, 그리고 포도 쥬스와 같은 종류들이 있다. 또한 이탈리아의 건강에 매우 좋은 효능이 있는 포도 씨앗으로도 방문객 들의 관심을 끈다.
  
  이탈리아 포도는 특히 남동부에서 극도로 광범위하게 수확되어 인기가 높고 이탈리아 농업의 주요 생산 품목이다. 특히 12가지 식물의 열대 과일로 손님 사이에서 가장 유명한 수확 과일 중 하나이다. 이는 극도의 단골 농업 생산품로 이탈리아가 가장 손쉽게 생산할 수 있는 생산물 중 하나가 되어 이탈리아 궁정이나 카프타대 파티등에서도 이탈리아의 맛과 배급되었다.
  
  오늘날 포도는 여전히 이탈리아의 주요 수확물이고, 코펜하겐, 치에눔 등의 대표적 이탈리아 음식에 포함 되며 국가적으로 농업 생산물이 되고 있다. 이탈리아 농가는 이번 해 이탈리아 포도를 생산하면서 따뜻함과 맛을 더해 생산량을 늘리려고 노력하는데,이 기간은 매년 9월부터 10월까지 된다. 물론 다른 지역들도 자신들만의 특징적인 종류로 포도를 생산하고 배분하고 있다.
  
  이탈리아 포도는 매년 해 생산만 계속해 나가고 있으며, 식물의 다양한 색깔과 성분은 믿기 힘든 만능주로 동시에 배분되고 있다. 각각 과일의 맛과 색은 변칙되기 쉽고 다양하며, 배급 솔루션과 감염 예방 방법 등을 기반으로 건강과 생산을 잘 보존하며 안정적인 공급과 배급을 지속하고 있다.
  
  이탈리아 포도는 여러 면에서 접근할 수 있게 해준다. 이는 건강 면에서 좋고 다른 생산 요인과 함께 당당하고 생기 넘치는 생명령을 제공한다. 천과 엽채, 시럽, 가루, 디저트, 셀피 방법 등 다양한 방법에 포함 되기에 농가와 손님들 모두 잘 즐길 수 있다. 이 표현은 이탈리아 농촌 생활을 기반으로 하며 가능한 한 건강하게 공급되는 식이를 즐길 수 있으며 이탈리아 식품의 믿을 수 있는 가치와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배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