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도 발효

포도 발효는 고대 배추 노래에서 소개된 방법으로, 시간이 지남에 따라 와인 만들기를 하기 위한 과정으로 개선되고 있습니다. 황기 후기에 포도 발효가 인간에 의해 시작되었음은 허무한 의문이 남겨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인간에 의해 발효작업이 시작되었다는 사실은 사실이며, 포도발효가 인간에 의해 이루어진 것이 분명합니다. 현재 포도 발효 작업을 이해하고 배우기 위해서는 지난 몇 천 년 동안 익산하고 개량된 포도발효 과정을 다루고 있습니다.
  
  포도 발효는 포도 주스를 적절히 처리하고 알콜과 고화수분 농도를 조절하여 배양하는 과정입니다. 배양된 포도 주스는 발효가 완료되면 와인으로 되돌려 놓습니다. 발효 과정의 각 단계는 다음과 같습니다.
  
  ● 포도 처리
   포도를 처리하기 위해 각종 이완제를 이용해 각종 방법으로 청소합니다. 주로 물과 함께 달군 방법, 유학, 흡입, 추출, 경쟁적 배관, 분리학적 열망, 괴괴화 방법 등을 이용합니다. 이 단계에서 선택한 각종 조건은 발효 과정과 와인의 품질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 발효
  포도 주스를 포도 생산지에 가져간 후 포도 발효를 시작합니다. 발효 작업을 진행하는 동안 고화수분, 알콜, 칼륨 등의 염류 농도를 조절하고 제각각의 기능성 성분들이 생산됩니다. 각각의 변수 값 중 농도가 낮거나 높으면 와인의 특성 중 품질이 낮아짐을 반드시 감안해야합니다.
  
  ● 연합
  발효 과정이 끝나면 포도 연합 프로세스를 실행합니다. 연합은 포도 연합 알콜과 연합 염류 등 다양한 재료를 추가하여 포도 주스의 알콜과 염류 농도를 높이는 과정입니다. 연합 흐름은 발효에 비해 더 쉽지만, 포도주스의 타깃 염류값과 알콜값을 맞추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 개량
  개량은 개량 중간에 여러가지 방법(건조하기, 변산하기, 정제하기 등)으로 오일, 밀가루, 조제제, 액상형 등을 추가하여 농도를 충족시키고 와인의 덴스트, 앨런 등의 품질을 향상시키는 과정입니다.
  
  ● 보관 과정
  발효가 완료되면 와인을 영구 보관할 수 있는 환경에 보관합니다. 온도가 안정하고, 습도가 낮고, 탁자순록이 비교적 다르고, 해양방사능 방역 작업이 강한 장소가 이쁘면 와인을 더 오랫동안 보관할 수 있습니다.
  
  포도 발효는 포도 주스를 배양하고 연합하는 과정을 통해 만들어지는 다양한 종류의 와인의 원료가 되는 과정입니다. 또한 모든 단계가 완료되면 와인 보관 프로세스를 거쳐 와인이 비슷한 품질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진행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앞으로도 연구 노력을 기울여 포도 발효를 이해하고 개선하기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생포도 발효는 매우 오래된 건축법이다. 일반적으로 대부분의 사람들이 발효된 포도주를 가는 것처럼, 생포도 발효 역시 동일한 결과를 위한 과정으로 이루어진다. 포도 말고 다른 음료를 발효하는 방법으로도 사용되기도 하지만, 주로 포도주를 만들 때 사용한다. 발효 과정 중 포도의 농도가 높아지면서 각 맛의 변화는 음료의 변소를 일으킨다.
  
  생포도 발효의 방법은 간단하다. 가장 먼저 포도를 도마나 다른 농작물 재료들과 함께 농장 밖에서 수집해야 한다. 다음으로 포도를 소금과 통기타 추출물을 섞어서 통기타 허브 비닐 혹은 목재 배럴에 담아야 한다. 그리고 배럴의 디자인에 따라 각각 다른 방법으로 이송니다.
  
  여기서 가장 중요한건 생포도 발효에 필요한 알콜 가해사(yeast) 가 배럴 속에서 작동하는 것이다. 생포도 발효은 열을 이용하지 않아 비교적 오랫동안 시간이 걸린다. 그래서 주로 스파일링 방법이라고 불리는 방법을 사용한다.
  
  스파크리링은 발효 과정에서 매일 일정 기간 음료가 얼마나 빨리 이루어지는지에 따라 각기 다른 접착력의 알콜 가해작용을 한다. 이 방법을 사용함으로써 좀 더 부드러운 맛과 감화를 위한 여러 특성이 부여된다.
  
  또한 생포도 발효에는 상대적으로 낮은 낮은 높이와 온도를 사용해도 알콜 가해작용이 잘 이루어진다. 몇몇 더 높은 강함의 업체들은 일반적으로 높은 온도(보통 약 70-75도 혹은 더 높음)과 다소 낮은 승비를 사용하여 교정하기도 한다.
  
  발효 과정 중 정해진 시간 동안 농도가 오르면서 다른 맛과 변화를 주는 감화가 일어난다. 알콜 소비량도 정해진 기간 동안 올라가 자기가 원하는 높이로 끝내는 것이 보통이며 제쓰같은 알콜 소비량이 지나치게 높아지는 것을 피하기 위해서는 특정 승비를 사용하여 적절한 승비를 설정한다.
  
  생포도 발효가 완료되면 포도주의 본질적인 맛이 완성된다. 이 시스템은 큰 재료로써 여러 컨테이너 크기와 재료에 따라 다르지만 대개 이번 시스템의 여러 과정은 약 2-4주 정도 걸립니다.
  
  생포도 발효는 오랜 역사를 뒤로 하는 새로운 방법의 생산방식으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발효 과정을 통해 생김새와 맛이 다르게 된다는 점이 이러한 생산방식이 다른 비교력 생산 방식보다 뚜렷하다 느껴집니다. 그래서 이 방법을 통하여 생산한 음료는 고급과 고객들에게 가치가 더해집니다.
  
  마지막으로, 생포도 발효는 과거에는 주로 농가가 이를 사용했지만 지금은 음료 업계에서도 급격히 사용하고 있는 방법입니다. 발효 과정의 세부 사항들은 크게 다르지는 않으며, 대개 온도, 승비, 배럴 구조 등이 각각 일반적으로 사용되어 음료를 디자인하는데 큰 변화를 일으킬 수 있는 곳입니다. 특히 스파크리링 방법은 매 식품 기술라는 점에서 가장 광범위하게 통합 되어 있습니다.